언론보도

Media

언론보도신문

신문

[뉴데일리](3/29/2018)‘납북자가족회'6.25전쟁 때 공무원 2,000명 학살 보고서 공개
이름: 관리자
2018-03-29 13:16:36  |  조회: 1409

연방제 통일 후 ‘영혼없는’ 공무원들에게 닥칠 미래


‘한국전 납북인사 가족협의회’ 6.25전쟁 때 공무원 2,000명 학살 보고서 공개

전경웅 기자  | 최종편집 2018.03.29 11:47:07     

▲ 2005년 9월 재향군인회 '코나스'에 실린, 북한군의 양민학살 현장 사진. 필자 김필재 기사는 "1952년 대한민국 통계연감에 따르면, 북한군은 전쟁 기간 동안 12만 2,799명의 민간인을 학살했다"고 지적했다. 사진의 경우 김일성의 명령을 받은 북한군이 학살한 함흥시 민간인들로, 뒤로 보이는 땅굴 속에서 시신 300여 구가 더 발견됐다고 한다. ⓒ김필재 기자-美국립문서기록보관청원.

29일 현재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는 ‘2018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남북 고위급 회담’이 열리고 있다. 이날 오전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회담장으로 떠나기 전에 “정상회담 일자가 정해질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조 장관뿐만 아니라 문재인 정부 고위층은 남북 관계 개선에 ‘올인’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일각에서는 ‘연방제 통일’까지 운운한다.

만약 한국이 김정은과 합의해 ‘연방제 통일’을 하면 어떻게 될까. 모르긴 몰라도 한국 사회에서 ‘철밥통’이니 ‘복지부동의 대명사’니 하는 말로 불리는 공무원들의 미래는 이런 모습이 될 가능성이 있다.

지난 27일 ‘미국의 소리(VOA)’ 방송은 “6.25전쟁 당시 북한군이 한국 공무원 2,000여 명을 납북해 데려가다 학살했다는 문건이 공개됐다”고 보도했다.

‘미국의 소리’ 방송에 따르면, 해당 보고서는 ‘한국전 납북인사 가족협의회(이사장 이미일)’에서 입수해 공개했다고 한다.

보고서에는 6.25전쟁 이후 북한군이 개성과 서울 지역 공무원 1,800~2,000여 명을 납북해 끌고 가다 1950년 10월 8일부터 10일까지 대동강 인근 기암리 북서쪽 일대에서 학살한 정황이 80페이지에 걸쳐 상세히 기록돼 있다고 한다.

보고서는 6.25전쟁 당시 美후방기지사령부가 작성한 ‘한국전쟁 범죄사례(KWC)’로, ‘한국전 납북인사 가족협의회’가 이영조 ‘과거사 진상규명위원회’ 前위원장에게서 받은 문서를 분석하는 과정에서 발견했다고 한다.

보고서 가운데서도 ‘한국전쟁 범죄사례 141번에 대한 법적 분석(KWC 141)’이라는 제목의 문건에는 후방기지사령부 법무실이 1953년 6월 15일 사령관에게 보고할 목적으로 작성했는데, 한국 공무원 학살을 자행했던 北인민내무군 316연대 2대대 소속 포로 3명의 증언을 토대로 만들었다고 한다.

당시 北인민내무군 포로들에 따르면, 이들의 속했던 부대는 1950년 9월 무렵 강원도 양양군 시변리에서 납치한 2,000여 명의 한국 공무원을 넘겨받은 뒤 9월 28일 이들을 데리고 평양으로 출발했다고 한다.

이때 한국 공무원들은 ‘고난의 행군’을 겪었다고 한다. 음식 배급은 매우 적었고 구타도 있었다고 한다. 또한 이동 중에 병이 들거나 부상을 입은 사람은 대열 맨 뒤로 데려가 사살했는데 그 수가 200여 명이나 됐다고 한다.

▲ 미군이 작성한 '한국전쟁 범죄사례(KWC)'에 수록된 한국 공무원 집단 학살 당시의 묘사. ⓒ美VOA 관련보도 화면캡쳐.

살아남은 한국 공무원들은 대동강을 건넌 후 작은 마을의 언덕으로 옮겨진 뒤 1950년 10월 8일 자정부터 오전 4시까지 1,000여 명이 북한군에게 총살당했다고 한다. 이들의 시신은 2개의 큰 구덩이에 아무렇게나 묻혔다고 한다. 북한군은 10월 9일 새벽에도 같은 방식으로 1,000여 명의 한국 공무원을 살해했고, 시신은 구덩이에 내던져졌다고 한다. 해당 내용은 ‘한국전쟁 범죄사례 141(KWC 141)’의 3쪽에서부터 상세히 묘사돼 있다고 한다.

미군의 현지 조사 결과 북한군의 한국 공무원 집단 학살은 거짓이 아니었다고 한다. 보고서에 따르면 美육군의 존 테일러 중령 일행이 1950년 11월 17일 기암리에서 매장된 공무원들의 무덤을 확인했고, 북한군 포로들의 증언을 녹취한 기록, 당시 상황을 묘사한 그림, 미군이 조사한 내용 등을 정리했다고 한다.

‘미국의 소리’ 방송은 “이미일 이사장에 따르면 군인이 아닌 민간인 학살 기록을 담은 문건이 공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밝혔다”고 전했다.

이미일 이사장은 “북한이 납북한 한국 민간인이 10만 명에 이르는데 이는 반인류적 전쟁 범죄”라며 “앞으로 이렇게 집단 학살된 민간인 사건의 진상 규명이 더 진행됐으면 좋겠고, 그분들의 유해라도 돌려받고 싶은 게 우리 유가족들의 소망”이라고 호소했다고 한다.

‘한국전 납북인사 가족협의회’ 측이 찾아낸 북한군의 전쟁범죄 보고서를 오랜 옛날의 이야기만으로 치부할 수 없다. 김정은은 조부와 부친의 ‘유훈’이라며 ‘남북 연방제 통일’과 ‘1국가 2체제’를 내세워 한반도 적화통일을 꿈꾸고 있다.

김정은과 그 측근들은 ‘연방제 통일’을 완성하려면 한국 국민 5,100만 명 가운데 최소한 4분의 1을 ‘노예’처럼 만들거나 학살해야 한다는 주장을 내부적으로 공공연히 밝히고 있다. 만약 한국 정부가 김정은 집단의 말에만 집착하며 ‘모든 것’을 양보해 통일을 할 경우 그들과 그 가족부터 먼저 ‘강제수용소’에 수감되거나 아니면 6.25전쟁 때처럼 ‘고난의 행군’을 거친 뒤 이름 모를 산골에서 집단학살 당하게 될 가능성이 높다.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950 [뉴데일리](5/25/2018)이미일 "미국은 北에 6.25전쟁 납북자 문제 해결을..
정상윤
18-05-31 1716
949 [미래한국](5/23/2018)6·25전쟁납북인사가족협,‘민간인납북자’ 미북회담..
김신정
18-05-28 1605
948 [문화일보](5/24/2018)6·25납북인사가족協 “美·北정상회담 의제 다뤄야..
조재연
18-05-28 1675
947 [문화일보](5/14/2018)우리정부'전시납북자문제'외면, 트럼프에게 직접 부..
조재연
18-05-14 1737
946 [VOA](5/11/2018)휴먼라이츠워치 “한국 정부, 납북자 문제 사실상 무시해..
김영권
18-05-14 1840
945 [한국경제](5/11/2018)억류된 미국인은 송환됐는데… 北에 갇힌 한국인은..
박수진
18-05-11 1699
944 [조선일보](5/4/2018)[사설] 北 억류 미국인 곧 석방, 버려진 우리 국민은..
관리자
18-05-11 1486
943 [KBS](4/30/2018)홍준표 “김정은·주사파 숨은 합의…판문점 선언 수용 못..
관리자
18-05-11 1372
942 [뉴시스](4/30/2018)조명균 "北, 비핵화 진정성 보여"vs 홍준표 "액면 그대..
홍지은
18-05-11 1566
941 [파이낸셜뉴스](4/30/2018)'원 코리아'에 납북자도 있나?
박준형
18-05-11 1533
940 [연합뉴스](4/30/2018)수잰 숄티 "한국정부, 남북회담 후 북한자유주간 지..
관리자
18-05-11 1546
939 [조선일보](4/26/2018)"文대통령, 천안함 사과받고 납북자 챙겨달라"
김명성
18-05-11 1709
938 [뉴데일리](4/25/2018) 납북피해자가족 "남북정상회담에 납북문제 공식의제..
정상윤
18-05-04 1578
937 [WhyTimes](4/5/2018)남북정상회담에서 납북피해 공식 의제화 촉구 시위-
관리자
18-04-06 2036
936 [일요서울](4/4/2018)'민간인 납북자 문제 해결해 달라' 1인 릴레이 시위..
관리자
18-04-06 1685
935 [세계일보](3/30/2018)'설왕설래'칼럼 갱유(坑儒)
관리자
18-03-30 1798
934 [연합뉴스](3/30/2018) "우리에겐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관리자
18-03-30 2102
933 [조선일보 만물상](3/30/2018) 학살된 납북 공무원 2000명
관리자
18-03-30 2141
932 [문화일보](3/29/2018)“납북자 문제 꼭 남북정상회담 議題로 피를 토하는..
관리자
18-03-29 1594
931 [WhyTimes](3/29/2018)남북회담에서 6·25전쟁 납북피해 공식 의제화 촉구-..
관리자
18-03-29 160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