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Media

언론보도신문

신문

중앙/2019-11--22/웜비어 부모 방한 “전세계 곳곳 숨겨진 北자산 찾아내겠다” [출처: 중
이름: 관리자
2019-11-26 17:30:16  |  조회: 1199
웜비어 부모 방한 “전세계 곳곳 숨겨진 北자산 찾아내겠다”


북한에 억류됐다가 혼수상태로 송환된 뒤 숨진 미국인 오토 웜비어의 부모인 프레드 웜비어와 신디 웜비어(왼쪽)가 22일 오전 서울 중구 코리아나호텔에서 6.25전쟁납북인사가족협의회 주최로 열린 '납북·억류 피해자 공동 기자회견'에서 기자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북한에 억류됐다가 혼수상태로 송환된 뒤 숨진 미국인 오토 웜비어의 부모인 프레드 웜비어와 신디 웜비어(왼쪽)가 22일 오전 서울 중구 코리아나호텔에서 6.25전쟁납북인사가족협의회 주최로 열린 '납북·억류 피해자 공동 기자회견'에서 기자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북한에 억류됐다가 혼수상태로 송환된 후 숨진 미국인 대학생 오토 웜비어의 부모가 22일 방한했다. 웜비어의 부모는 북한의 행동 변화를 끌어내기 위해 세계 곳곳에 숨겨진 북한 자산을 찾아내겠다고 밝혔다.
 
웜비어의 아버지 프레드 웜비어는 이날 사단법인 6·25전쟁납북인사가족협의회 주최로 열린 ‘납북·억류 피해자 공동 기자회견’에서 “(북한은) 스위스 계좌에 수십억 달러를 갖고 있고 스위스에 집도 있는데 아무도 이를 문제 삼지 않는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미국 법원에서 아들 사망에 대한 배상금 지급 판결을 받은 웜비어의 부모는 북한이 배상을 거부하자 미국 정부가 압류한 북한 선박 ‘와이즈 어니스트’호의 소유권을 주장하는 청구서를 냈다. 법원은 선박 매각을 수용했고 매각 금액 일부가 웜비어 부부에게 지급될 예정이다.
 
프레드 웜비어는 “(돈 보다) 중요한 것은 우리가 북한의 중요한 자산을 가져갔다는 것”이라며 “우리는 북한이 독일에 운영하는 호스텔도 문 닫게 하려고 한다. 우리에게 돌아오는 돈은 없지만 옳은 일”이라고 했다.
 
특히 그는 “북한이 세계 곳곳에서 법을 어기고 있지만 이런 방식으로 도전 받은 적은 없다”며 “북한을 법적으로 압박하면 그들의 행동 변화를 끌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북한에 억류됐다 사망한 오토 웜비어의 어머니 신디 웜비어(왼쪽 두번째)가 22일 서울 중구 코리아나호텔에서 6.25전쟁납북인사가족협의회 주최로 열린 '북한에 의한 납치 및 억류 피해자 방한 공동기자회견'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북한에 억류됐다 사망한 오토 웜비어의 어머니 신디 웜비어(왼쪽 두번째)가 22일 서울 중구 코리아나호텔에서 6.25전쟁납북인사가족협의회 주최로 열린 '북한에 의한 납치 및 억류 피해자 방한 공동기자회견'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웜비어의 어머니 신디 웜비어도 “아들이 처음 억류됐을 때 북한의 보복을 우려해 취재에 응하지 않았다”면서 “하지만 북한은 이미 우리에게 할 수 있는 최악을 했다. 우리는 더는 침묵하지 않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신디 웜비어는 “핵무기 때문에 북한 인권을 논하지 않는 것은 ‘내가 아닌 다른 사람은 살해해도 괜찮다’는 것과 같다”며 “만약 지금 정부가 납북 피해자들에게 필요한 도움을 주지 않는다면 왜 그러는지 압박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방한 기간 비무장지대(DMZ)을 방문해 북한에 두려워하지 않는 자신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는 한국과 일본, 태국의 납북 피해자들도 참석해 각자의 피해 사례와 그동안 각국 정부에 요구한 내용과 진행 상황 등을 공유했다. 피해 가족들은 북한의 반인도적 범죄에 대한 대책과 대응 방안을 논의하고 국내외 전문가들과 소송을 통한 문제 해결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웜비어 부모 방한 “전세계 곳곳 숨겨진 北자산 찾아내겠다”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109 [KBS](2022-06-28)권영세 "납북자 송환 위해 최선의 노력..시급한 일은 북..
송영석기자
22-06-29 591
1108 [한국일보](2022-06-28)권영세 "北, 납북자 진실 외면 말고 대화 나서야"
김진욱기자
22-06-29 22102
1107 [MBC](22-06-28)권영세 통일부 장관 "납북자 생사 확인과 송환에 최선다할..
곽승규기자
22-06-29 775
1106 [뉴데일리](2022-06-28)인사말 하는 이미일 6·25전쟁 납북인사가족협의회..
강민석기자
22-06-29 618
1105 [뉴데일리](22-06-28)6·25납북희생자 기억의날, 눈물 훔치는 유족
강민석기자
22-06-29 22219
1104 [뉴데일리](2022-06-28)6.25납북희생자 기념의날, 묵념하는 최재형·태영호..
강민석기자
22-06-29 583
1103 [뉴데일리](2022-06-28)6·25납북희생자 기억의날 찾은 태영호 의원
강민석기자
22-06-29 335
1102 [연합뉴스](2022-06-28)권영세 "납북자 송환 위해 최선의 노력..北은 외면..
이정진기자
22-06-29 328
1101 [문화일보](11/15/2021)보고싶습니다 아버지 이성환
이미일
21-11-15 1120
1100 [월간조선](10/22/2021)6·25전쟁납북인사가족협의회, 김일성회고록 판..
배진영 기자
21-10-25 1044
1099 [뉴데일리](21/10/22)김일성 회고록 판매 허가에 법원 찾은 6.25전쟁 납북..
정상윤기자
21-10-25 996
1098 [동아닷컴](21/10/25)文정부 종전선언 추진은 전쟁 피해자들 잊겠다는 것
윤완준 정치부 차장
21-10-25 1194
1097 [스카이데일리](21.6.22)“납북범죄 가해자 즉각 조사하라”
이종원기자
21-06-23 1199
1096 [뉴데일리](21.6.16)(포토)6.25전쟁납북인사가족위 "납북범죄 가해자 즉각..
정상윤 기자
21-06-22 1049
1095 [뉴스1](21.6.16)"6‧25전쟁 납북피해 밝혀야"납북자 가족들, 진실화..
정혜민기자
21-06-22 772
1094 [YTN](21.6.16)한국전쟁 납북피해유족, 진실화해위에 진실 규명 신청
김경수 기자
21-06-22 781
1093 [월간조선](21.6.16)납북피해 가족 모임, “피해자만 있고 가해자는 없다는..
이경훈 기자
21-06-22 759
1092 [펜앤마이크](21.6.16)납북 피해자 단체, "북한의 전쟁 범죄 시인과 사죄를..
박순종기자
21-06-22 752
1091 [뉴데일리](2021/5/24)[포토] 김일성 회고록 판매금지가처분 판결 규탄하는..
정상윤기자
21-05-24 772
1090 [뉴데일리](2021/5/24)(포토)김일성회고록 판매금지 촉구하는 나라사랑고교..
정상윤기자
21-05-24 648
1 2 3 4 5 6 7 8 9 10